| 로그인 | 회원가입 | 장바구니 | 주문조회 | 마이페이지

 
 
 
 
 견우이야기
 
 
 
 

 
작성일 : 15-05-23 06:55
양배추는 목이 마르다.
 글쓴이 : 구일이
조회 : 5,396  

지난  4월  4일  심은  양배추가  속이  생기려  합니다.

이때  양분도  필요하지만  수분이  꼭  필요합니다.
며칠 전부터  스프링쿨러를  돌리고  있습니다.
한 달 있으면 제대로  굵은  양배추를  만날  수 있을  것  같습니다.


 
   
 

 
    

Copyright ⓒ 2013 우리들농장 All Rights Reserved

상호:농업회사법인 (주)우리들 대표:이은경 사업자등록번호:512-81-23053 통신판매업신고:제2008-경북예천-00032호
전화 : 054-652-7170, 010-9388-7170 주소 : 경북 예천군 감천면 복골길 38-6 개인정보관리책임자: 이은경